선유도 공원 가는 길목에 나무가 많고 보기 싫게 키 큰 건물들이 없어 참 아담한 우리 동네.
언제나 적당한 인구밀도. 

IMG_5248

그치만 선유도역 사거리 근방의 몇 안되는 식당들 역시 회사원들 위주로 영업하시더라고요.
주말이나 휴일에 어디 나가지 않고서는 외식할 마음을 먹고! 쓸 돈을 쥐고도!
영업중인 음식점 찾기가 힘들어 순대국을 들이켰던 적이 많았습니다. ㅠㅠ
(순대국 디스 X)

오늘은 점심을 아주 맛있게 먹었습니다.  앞으로 자주 찾게 될 예정입니다.
정말 맛있는 샌드위치 가게를 소개해볼까 해요. 이름하야 ‘da Sandwich’.

KakaoTalk_2018-01-17-18-47-31_Photo_86
여름에 길건너 피트니스에서 운동하던 시절,
운동 끝나고 쌀을 먹는게 유난히 죄스러운 날 몇번 테잌아웃 했었던 적이 있었습니다. ㅎㅎ
그때도 사실 발견했노라며 좋아했지만 일하면서 혼자 먹어서 감흥이 덜했던 것 같아요.

KakaoTalk_2018-01-17-18-47-25_Photo_58

내부 공간이 꽤 넓습니다.
깔끔하고 소담한 인테리어.

KakaoTalk_2018-01-17-18-47-27_Photo_4

오밀조밀 칠판 메뉴판.
오늘은 쿠반샌드위치세트와
튜나샌드위치를 주문했어요!
비주얼이 궁금하시죠?

KakaoTalk_2018-01-17-18-47-18_Photo_60

……배고파지는 비주얼입니다.
감자튀김역시 노릇노릇.

KakaoTalk_2018-01-17-18-47-15_Photo_92

아이폰8년 쓰고 v30으로 바꾼지 2주차.
처음으로 카메라의 ‘음식’모드로
촬영해봤습니다.

맨눈으로 보기엔 일반모드보다
채도랑 명암비가 올라간 프리셋이 적용된 것 같은 느낌입니다.

하여간 실제가 더 맛있어보임.
보이는 것보다 실제 맛이 더 맛있음.
풀을 곁들여야 진정한 건강식!(?)
KakaoTalk_2018-01-17-18-47-21_Photo_30
마이너레이저의 하드웨어를 담당하시는 대표님. 
쿠반샌드위치를 사정없이 흡입하시는 모습.

KakaoTalk_2018-01-17-18-47-22_Photo_88

세트메뉴는 처음 주문했는데 만족스러웠습니다.
샐러드, 감자튀김 양과 질 모두 적당하고 샐러드 소스 직접 만드셨는지 달콤하니 맛있어요.

주문 후에 샌드위치 빵을 베이킹 해야해서 몇분정도 소요된다고 말씀하셨던 기억이 있어요.
그래서 빵 질감이 안은 뽀송하고 겉은 바삭해요.
쿠반샌드위치를 한입도 양보하지 않으셔서 쿠반 샌드위치 맛은 모르지만 제가 먹은 튜나샌드위치는 담백하게 기름을 뺀 후 다시 조미를 한 것 같았어요.
참치 특유의 비린 맛 없고요, 할라피뇨가 들어가있는데 담백하게 맛있어요.

‘채널’ 이라고 표현한 것이 감명깊어 한 컷 찍어봤습니다.
KakaoTalk_2018-01-17-18-47-24_Photo_19
항상 주의깊게 보고 다니는 네온사인도 한컷.
KakaoTalk_2018-01-17-18-47-30_Photo_62

주말에 영업하시는지는 깜빡하고 여쭤보지 못했어요.
다음번에 다른 메뉴 먹어보면서 다시 포스팅 해야겠습니다.^^
평일, 확일한 영업시간은

KakaoTalk_2018-01-17-18-47-28_Photo_93

선유도 놀러오셨다가 배고파지실 때,
밥은 싫고 맛있는거 먹고싶을 때, 다샌드위치 추천합니다. ㅎㅎ

댓글 남기기

%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: