참신한 디자인, 큐브 속 큐브 간판

Scroll down to content

제비폰-9

씨더씨는 한적한 일산 풍동 숲속마을에 오픈을 앞두고 있는 아담한 카페입니다. 대표님이 워낙 꼼꼼하시고 친절하셔서 처음부터 정확한 디자인 시안을 가지고 작업에 돌입할 수 있었어요.^^

큐브간판을 제작하고 365일 켜두셔도 안전하시도록 고사양의 SMPS 안정기도 장착했습니다.

가게외관

시험 삼아 불을 켜두고 퇴근하는 길, 나와보니 가게 앞 풍경 조명이 환상적입니다. ㅎㅎㅎ

처음 씨더씨를 방문했을 때, 아주 인상적이어서 담아왔던 사진입니다. 물통이 왜 이렇게 많은가 했는데 해수를 만들어 두신 거래요. 정량의 해수용 소금과 물과 희석하고 수류 모토를 이용해 섞어준 후 미생물들이 잘 증식할 수 있는 온도로 꽤 오랜 시간을 기다려야 한다고 하시더라고요.

 

제비폰-6

다시 찾은 씨더씨. 저는 다른 일정이 있어 들르지 못했는데 수조가 너무너무 궁금해서 저희 대표님께 사진 많이 많이 찍어오라고 신신당부를 드렸답니다. 물고기에 대한 애정이 남다르신 사장님의 열정을 기억하기에, ‘좋아서 하는 일’을 이렇게 멋지게 시작하시니 단골손님 걱정은 안 하셔도 될 것 같다고 말씀드렸었지요. ㅎㅎ 인테리어도 막바지 정리만 남은 것 같습니다. 2월 23일부터는 음료 50% 할인이라는 현수막이 슬쩍 엿보이던데 아마 그날 오픈하시는 게 아닐까 짐작해봅니다.

제비폰-7제비폰-4

조금 들어가시면 안쪽에도 수조가 하나 더 있습니다. 너무나 예쁜 해수어들과 산호. 수조를 비추고 있는 조명의 색상이 제작하신 큐브 간판의 커버 색과 같아서 밖에서 보았을 때, 따듯한 온도의 인테리어 조명과 간판과 수조의 청량한 푸른빛이 아주 잘 어우러지는 것 같습니다.

 제비폰-9
큐브간판이 가게의 제일 모서리 쪽에 달려있기 때문에 자칫 눈길이 가기 힘들 수 있었지만, 시선의 흐름이 자연스럽게 큐브 조명 쪽으로 갈 수 있도록 입구 위쪽으로 흰색 스카시를 부착하니 한눈에 상호가 들어오네요.^^
제비폰-11

반짝반짝 빛나는 큐브간판. 낮에 봐도 예쁘지만 밤에 보면 더 예쁘답니다.^^

제비폰-2

저는 방문하지 못한 관계로 맛보지 못했습니다. 모두 다 직접 담그신 홈메이드 과실청이래요. 스트로베리라임티를 제조 중이신 모습. 맛있겠지요? 워낙 센스 있고 꼼꼼하신 분들이라 씨더씨에서 파는 커피, 빵, 맥주 모두 다 맛이 좋을 것 같습니다.

IMG_0097

올해, 이보다 더 아름다운 사진을 몇 장이나 더 찍을 수 있을까요? 2018년이 아직 열 달이나 남았지만 아마도 올해의 베스트 5사진 중 한 장이 되지 않을까 싶은 사진입니다. 손은 얼어도 마음이 따듯해서 웃음이 가득한 예쁜 사진이라고 생각되었지요. ^^

어디서도 본 적 없는 특별한 간판을 의뢰하시면 저희는 만드는데 더 신이 납니다. 의뢰해주신 분이 만족하시면 기쁨은 두 배가 된답니다!

이상, 멋진 테마 카페, ‘씨더씨’에 들어간 마이너레이저 큐브 간판 포스팅 마칠게요, 감사합니다!^^

 

댓글 남기기

%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: